자동로그인

방문객 접속통계
공격적인 찌낚시 다모


'가입인사' 및 이런저런 세상 사는 이야기들 "왁자지껄 사랑방"
일방적 비방,욕설 폄훼 글 은 사전 동의 없이 삭제처리됩니다
  결혼식 올리고 몇 시간만에 신부 가...왜?
  글쓴이 : 파이낸셜     날짜 : 17-12-15 10:07     조회 : 230     트랙백 주소
 
 
 

결혼식 올리고 몇 시간만에 사망한 신부...왜?

 
 
 
 
사망하기 전 행복한 신부가 된 제이미카./린다 매카시 페이스북
결혼식을 올린지 몇 시간 만에 뇌수막염으로 목숨을 잃은 비극적인 신부가 있다.

안타까운 사연의 주인공은 뉴질랜드에 살던 26살 제이미카 매카시 하포드다.

지난 9일(이하 현지시간) 제이미카는 뉴질랜드 오클랜드 지역에서 알리스테어 존과 꿈에 그리던 야외 결혼식을 올렸다. 결혼서약을 나눈지 얼마 지나지 않아 제이미카는 쓰러졌다. 세균성 뇌수막염이 원인이었다. 

결국 바로 다음날인 10일 제이미카는 사망에 이르렀다. 

행복한 모습의 제이미카와 알리스테어./제이미카 매카시 페이스북
세균성 수막염은 감염된 사람의 기침이나 침 등 호흡기 분비물, 또는 이에 오염된 물건을 통해 전염되어 뇌와 척추를 둘러싼 막에 염증이 생기는 질환이다. 다른 뇌수막염보다 진행 속도가 훨씬 빠르기 때문에 심각한 후유증을 남기거나 사망에 이를 수 있는 급성 감염병이다. 

뿐만 아니라 세균성 수막염은 초기 증상이 고열, 두통, 발진 등 감기와 비슷해 혼동을 일으키는 무서운 병이다. 

새신랑 알리스테어는 제이미카의 갑작스러운 죽음으로 충격에 빠진 상태다.
 
그는 “제이미카의 죽음은 모두에게 충격이다. 그녀는 너무 빨리 가버렸고 받아들이기가 굉장히 힘들다”고 말했다.

이어 제이미카의 엄마 린다 매카시는 딸의 죽음에 대해 슬픔을 호소하며 뇌수막염 증상을 절대 가볍게 여겨서는 안된다고 당부했다.

cherry@fnnews.com 전채리 기자
 
 

코멘트입력

게시물 2,053건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2053 뭔가 야한 동굴! 엣지K 18-05-26 8
2052 ★ S급 100%실사 20대 영계초이스 와꾸최강 마인드최강 ★ (1) 장민서 18-05-24 27
2051 “왜 쳐다봐” 술집서 집단폭행 오수의개 18-05-23 29
2050 15세 딸과 결혼한 남자.. 신의 계시 (2) 코네마라 18-05-18 38
2049 조은 방파제 추천좀.... (1) 이재모 18-05-17 49
2048 검붕장어 낚시 (1) 장민우 18-05-13 74
2047 인터넷유머 - 남편이 좋아했던 여자 송정환 18-04-23 97
2046 아파트 주차장서 1m 음주운전 항소심도 ‘유죄’ 이헹원 18-04-19 75
2045 바람때문에.. (1) 홍예진 18-04-10 127
2044 공룡같은 괴물악어 꼴망태 18-04-04 101
2043 래쉬가드가 별로인 이유 귓방맹 18-04-04 103
2042 서정희 딸 인스타 그류그류22 18-04-03 130
2041 너에게 묻는다 _ 안도현 다듀 18-04-01 89
2040 모터보트 선외기 조종면허 - 면제교육 !!! 도삼양가 18-03-27 226
2039 1998년 만들어진 500원 동전 김영운 18-03-23 110
2038 돈 받으세요 메뚝이 18-03-21 108
2037 국숫집 주인의 기발한 광고~! 송금운 18-03-19 121
2036 60만 팔로워 얻은 장찌개 먹방 사진 카모다 18-03-18 138
2035 호래기 나온다던데... (1) 샤크 18-03-17 117
2034 인터넷 강타한 인면견 고티맨디죵 18-03-15 131
2033 할아버지와 결혼 사진 찍은 25세 손녀.. 감동 핏빛물결 18-03-14 198
2032 130kg 괴물 메기 chlrh 18-03-13 144
2031 영미 기운 받고… '오벤저스', 컬링 열풍 잇는다 이현주 18-03-12 128
2030 SNL 맥심 이현지.gif 김슬기 18-03-09 284
2029 끼부리는 채연이 김슬기 18-03-09 131
2028 60代 밭에서 멧돼지에 물려 최우동 18-03-08 125
2027 말하자마자 상대방 언어로…‘영포자’들 설렌다 카나리안 18-02-23 197
2026 무시무시한 개구리 스포탈코리아 18-02-18 171
2025 복어를 공격한 곰치의 최후 귀공자 18-02-08 174
2024 스토킹하던 여성 차량에 방화…용의자 숨진 채 발견 담꼴 18-02-07 171
 1  2  3  4  5  6  7  8  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