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동로그인

방문객 접속통계
공격적인 찌낚시 다모


'가입인사' 및 이런저런 세상 사는 이야기들 "왁자지껄 사랑방"
일방적 비방,욕설 폄훼 글 은 사전 동의 없이 삭제처리됩니다
  사랑의 표시
  글쓴이 : 박재광     날짜 : 17-12-17 22:29     조회 : 229     트랙백 주소
괴로운 사람 

이혼을 심각하게 고려 중인 젊은 부부가 마지막으로 결혼문제 상담사를 찾았다. 

상담사 : 어떤 문제로 오셨습니까?  

신부 : 남편이 조루 때문에 몹시 괴로워하고 있어서요.

상담사는 신랑한테 몸을 돌리더니 묻는다.  

상담사 : 그게 사실입니까. 

신랑 : 글쎄요. 정확히 말하면… 괴로워하는 사람은 제가 아니고 제 아내입니다.


세 번째 결혼 

남자 : 이번이 세 번째 결혼이라는 거죠?  

여자 : 그래요.  

남자 : 그럼 먼저 결혼한 두 명의 남편은 모두 재혼을 했나요?

여자 : 모두 죽었어요.  

남자 : 안됐군요. 그럼 첫 번째 남편은 어떻게 죽었나요?  

여자 : 독버섯을 먹고 그만….  

남자 : 그럼 두 번째 남편은요?  

여자 : 두개골이 완전히 골절돼서 죽었답니다.  

남자 : 어쩌다가 그렇게 됐는데요?  

여자 : 글쎄 독버섯을 안 먹으려고 하더라고요…. 


사랑의 표시 

서로를 끔찍이 사랑하는 두 남녀, 철수와 영희.  

하루는 데이트 도중 영희가 사랑의 표시로 철수의 볼에 키스를 해주었다.

그런데 어찌 된 일인지 철수는 키스한 곳을 손으로 마구 비벼댔다.

그러자 화가 머리끝까지 뻗친 영희가 따지듯 물었다.  

“자기는 내가 자기 볼에다 키스한 게 그렇게도 기분 나빠?”

“뭔가 오해하고 있는 모양인데, 난 지금 지우는 게 아니라 영영 간직하려고 속으로 비벼 넣는 거라고.”

코멘트입력

게시물 2,053건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2053 뭔가 야한 동굴! 엣지K 18-05-26 8
2052 ★ S급 100%실사 20대 영계초이스 와꾸최강 마인드최강 ★ (1) 장민서 18-05-24 27
2051 “왜 쳐다봐” 술집서 집단폭행 오수의개 18-05-23 29
2050 15세 딸과 결혼한 남자.. 신의 계시 (2) 코네마라 18-05-18 38
2049 조은 방파제 추천좀.... (1) 이재모 18-05-17 49
2048 검붕장어 낚시 (1) 장민우 18-05-13 74
2047 인터넷유머 - 남편이 좋아했던 여자 송정환 18-04-23 97
2046 아파트 주차장서 1m 음주운전 항소심도 ‘유죄’ 이헹원 18-04-19 75
2045 바람때문에.. (1) 홍예진 18-04-10 127
2044 공룡같은 괴물악어 꼴망태 18-04-04 101
2043 래쉬가드가 별로인 이유 귓방맹 18-04-04 103
2042 서정희 딸 인스타 그류그류22 18-04-03 130
2041 너에게 묻는다 _ 안도현 다듀 18-04-01 89
2040 모터보트 선외기 조종면허 - 면제교육 !!! 도삼양가 18-03-27 226
2039 1998년 만들어진 500원 동전 김영운 18-03-23 110
2038 돈 받으세요 메뚝이 18-03-21 108
2037 국숫집 주인의 기발한 광고~! 송금운 18-03-19 121
2036 60만 팔로워 얻은 장찌개 먹방 사진 카모다 18-03-18 138
2035 호래기 나온다던데... (1) 샤크 18-03-17 117
2034 인터넷 강타한 인면견 고티맨디죵 18-03-15 131
2033 할아버지와 결혼 사진 찍은 25세 손녀.. 감동 핏빛물결 18-03-14 198
2032 130kg 괴물 메기 chlrh 18-03-13 144
2031 영미 기운 받고… '오벤저스', 컬링 열풍 잇는다 이현주 18-03-12 128
2030 SNL 맥심 이현지.gif 김슬기 18-03-09 284
2029 끼부리는 채연이 김슬기 18-03-09 131
2028 60代 밭에서 멧돼지에 물려 최우동 18-03-08 125
2027 말하자마자 상대방 언어로…‘영포자’들 설렌다 카나리안 18-02-23 197
2026 무시무시한 개구리 스포탈코리아 18-02-18 171
2025 복어를 공격한 곰치의 최후 귀공자 18-02-08 174
2024 스토킹하던 여성 차량에 방화…용의자 숨진 채 발견 담꼴 18-02-07 171
 1  2  3  4  5  6  7  8  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