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동로그인

방문객 접속통계
공격적인 찌낚시 다모


'가입인사' 및 이런저런 세상 사는 이야기들 "왁자지껄 사랑방"
일방적 비방,욕설 폄훼 글 은 사전 동의 없이 삭제처리됩니다
  [인터넷유머] 욕쟁이 초등학생
  글쓴이 : 망시미     날짜 : 18-07-12 09:13     조회 : 102     트랙백 주소
 
 
초등학교 3학년에 욕 잘하는 아이가 있었답니다. 이 녀석이 입만 벌리면 욕을 해대는 바람에 선생님은 마음이 무진장 아팠답니다. 그러던 어느 날. 학부모가 참관하는 공개수업 날이 다가왔습니다.  

선생님은 불안했습니다. 그날이 오고, 학부모들이 교실 뒤편에 모두 서 계셨습니다. 수업이 시작되고 선생님은 아이들에게 단어 맞히기 문제를 내셨습니다.  

“여러분 ‘ㅂ’으로 시작하는 단어는 뭐가 있죠?”  

모든 아이가 손을 들었습니다. 욕 잘하는 아이도 손을 들었습니다. 절대 그 녀석은 시키고 싶지 않았습니다.  

“응, 그래 한수정 학생 대답해 보렴.”  

“바다요.”  

“네, 바다가 있군요. 잘했어요!”  

“그럼 ‘ㄱ’으로 시작하는 단어는 뭐가 있을까요?”  

다시 모든 학생이 저요, 저요 외쳤습니다. 욕 잘하는 아이도 외쳤습니다. 그 녀석은 시킬 수가 없었습니다.  

“거기 김영홍 학생 대답해 봐요.”  

“강이오. 흐르는 강이오.”  

“네. 잘했어요.”  

선생님은 신이 났습니다.  

“마지막으로 하나만 더 할까요? ‘ㅎ’으로 시작하는 단어는 뭐가 있을까요?”

침묵이었습니다. 바로 그때 욕 잘하는 녀석만 저요, 저요 외쳤습니다. 선생님은 갈등을 했습니다. ‘이걸 시켜야 되나, 말아야 되나….’  

녀석이 갑자기 믿음직스러워 보였습니다. 선생님은 결심했습니다.

“그래요, 주리 학생(욕 잘하는 녀석) ‘ㅎ’으로 시작하는 단어는 뭐가 있죠?”

“하룻강아지요!!”  

다행히 안 찍혔습니다. 자신감이 붙은 선생님. 그 뜻도 물어봅니다.

“하룻강아지가 무슨 뜻이죠?”  

선생님. 이 어린이 대답을 듣고, 거품 물고 쓰러지셨습니다.

“졸라 겁대가리 짱박아논 개××요!!!” 

코멘트입력

게시물 2,094건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2094 싸울때 하는 말들 난 니꺼 18-11-26 33
2093 낚시대 닦다가 든 생각인데.. 오재민 18-11-23 37
2092 이렇게 생긴 나방도 있었어?? 노거링 18-11-22 26
2091 이불 대신 돈다발~~!! ㅋㅋ 좋은낚시 18-11-21 39
2090 유머 - 가장 좋아하는 단어 인터넷유머 18-11-16 32
2089 나는 왜 안 되는 거냥? 18-11-15 38
2088 결혼식 신부 드레스 착시 스포츠동아 18-11-15 31
2087 보기만 해도 놀라운 모습을 가진 물고기 노거링 18-11-15 32
2086 회 좋습니다 오재민 18-11-14 122
2085 아기 이름때문에 유죄 선고된 부부 연합뉴스 18-11-13 37
2084 결혼 필요성 갈수록 줄어들어... 문화일보 18-11-12 28
2083 발레복으로 드러낸 환상적인 몸매 한선민 18-11-07 58
2082 동사무소 여직원 치마 속 몰카 문화일보 18-10-29 71
2081 약지가 검지보다 길면.. 파이낸셜뉴스 18-10-19 61
2080 10월13일 거제 민물번출할곳 문의합니다 (3) 가락 18-10-17 57
2079 내연녀가 나오는 야동을 발견한 남성, 새벽 2시에 불러내더니.. 파이낸셜 18-10-07 81
2078 초짜입니다 잘 부탁드려요 방구석 18-10-07 52
2077 [사회] 세상 만사-나라 안 문화일보 18-09-30 74
2076 텃밭가꾸기-작물별 최적 pH 불어라 18-09-29 88
2075 지구역사상 가장 큰 새는 몸무게 860㎏ ‘코끼리새’ 연합뉴스 18-09-28 65
2074 양파 재배시 황 비료 쓰면 품질 향상 경남신문 18-09-23 62
2073 겁나 큰 호박 보셔유~~ 은민철 18-09-21 65
2072 거가대교서 음주난동…실탄 발사·특공대 투입 마인드 18-09-09 91
2071 교차로에서 뒷차 짜증나게 한 구글 자율車 문화일보 18-09-07 74
2070 나 혼자 서있는 게 아니구먼 싱싱이 18-08-31 90
2069 진화 하는 나연 눈바람 18-08-31 105
2068 ‘차량 안 스킨십’ 들키자 상대女 남친 차에 매달고 달려 소연진 18-08-24 95
2067 인터넷유머-임신한개 zm 18-08-22 83
2066 “60이 다 된 만학도가 ‘스쿨 미투’ 얘길 해도 되나요?” (1) 피에 18-08-07 108
2065 “아름다운 미소” 박민영, 파리 물들인 상큼美 세현맘 18-08-04 188
 1  2  3  4  5  6  7  8  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