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동로그인

방문객 접속통계
공격적인 찌낚시 다모


'가입인사' 및 이런저런 세상 사는 이야기들 "왁자지껄 사랑방"
일방적 비방,욕설 폄훼 글 은 사전 동의 없이 삭제처리됩니다
  손흥민, 토트넘 복귀전서 ‘천금 동점골’…리그 10골 눈앞
  글쓴이 : 연합뉴스     날짜 : 19-01-31 10:24     조회 : 1298     트랙백 주소
▲  【런던(영국)=AP/뉴시스】손흥민(가운데)이 런던에서 열린 왓포드와의 리그 24라운드 경기에서 드리블을 시도하고 있다.
고군분투 끝에 팀 위기서 구하는 득점…리그 9호·시즌 13호 골
손흥민·요렌테 연속 골 터진 토트넘, 왓퍼드에 역전승


2019 아시아축구연맹(AFC) 아시안컵을 마치고 소속팀 토트넘에서 복귀전에 나선 손흥민(27)이 팀을 위기에서 구하는 골을 폭발하며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 두 자릿수 득점을 눈앞에 뒀다. 손흥민은 31일(한국시간) 영국 런던의 웸블리 스타디움에서 열린 왓퍼드와의 2018-2019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 24라운드 홈 경기에서 팀이 0-1로 뒤진 후반 35분 동점 골을 터뜨렸다.   지난 5일 트랜미어 로버스와의 잉글랜드축구협회(FA)컵 3라운드 이후 나온 이번 시즌 손흥민의 13번째 골이다. 

리그만 따지면 2일 카디프시티와의 21라운드 이후 터진 9호 골로, 손흥민은 세 시즌 연속 프리미어리그 두 자릿수 득점에 바짝 다가섰다.    손흥민은 지난 14일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와의 리그 경기까지 소화한 이후 아랍에미리트(UAE)에서 열린 아시안컵 출전을 위해 국가대표팀에 차출됐다. 한국이 8강에서 카타르에 져 탈락하며 영국으로 돌아간 손흥민은 복귀 직후인 28일 FA컵 4라운드엔 출전하지 못하고 이날 첫 경기에 나서 알토란 같은 골로 기대에 부응했다. 

위기에서 득점포를 가동한 손흥민의 활약 속에 토트넘은 2-1로 역전승을 거두고 리그 3위(승점 54)를 지켰다. 2위 맨체스터 시티(승점 56)를 승점 2 차이로 추격했다.  페르난도 요렌테와 최전방 투톱을 이룬 손흥민은 초반부터 활발한 움직임을 펼치며 고군분투했다. 전반 9분 페널티 아크 오른쪽에서 돌아서며 수비를 제친 뒤 왼발로 감아 찬 것이 골대 왼쪽으로 살짝 빗나갔다.  전반 30분엔 왼쪽 측면에서 수비수와의 몸싸움을 이겨내고 볼을 따내 페널티 아크 왼쪽에서 오른발로 골대를 노렸으나 벤 포스터 골키퍼 정면으로 향했다.

점유율은 높았지만, 결정적인 기회를 잡지 못하던 토트넘은 전반 38분 먼저 한 골을 얻어 맞았다.    왓퍼드의 왼쪽 코너킥 상황에서 호세 홀레바스의 왼발 킥에 이은 크레이그 카스카트의 헤딩 골이 터졌다.   수세에 몰린 토트넘은 후반 8분 손흥민의 패스를 받은 무사 시소코의 날카로운 오른쪽 측면 크로스로 요렌테가 절호의 기회를 맞았으나 살리지 못했다.   골대 바로 앞에서 요렌테의 첫 왼발 슈팅이 수비에 막히고 다시 시도한 오른발 슛은 무릎에 맞고 위로 뜨면서 아쉬움을 남겼다. 

후반전 중반으로 접어들자 양 팀 모두 지친 모습이 역력한 가운데 토트넘의 패색도 짙어져 갔으나 손흥민이 해결사로 나섰다.  후반 35분 손흥민은 페널티 지역 중앙 혼전 상황 속 요렌테에게서 짧게 넘어온 공을 강한 왼발 슛으로 마무리해 시원하게 골문을 열었다.  손흥민의 골로 활기를 되찾은 토트넘은 후반 42분 요렌테도 마침내 골 맛을 보며 전세를 뒤집었다.   왼쪽 측면에서 올라온 대니 로즈의 크로스를 요렌테가 헤딩으로 마무리하며 짜릿한 역전승을 완성했다. < 연합뉴스>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연합뉴스TV

코멘트입력

게시물 2,401건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2131 결혼기념일 cling to 19-06-28 1167
2130 농부와 개 cling to 19-06-28 1199
2129 '여신강림' 야옹이 작가, 완벽 미모+몸매 adore 19-06-17 1593
2128 +++“류현진 목욕탕 들어가면 ” 연합뉴스 19-06-14 1206
2127 이강인 만들고 최준 끝냈다…U-20 결승 진출 '새 역사'… poopo 19-06-12 1190
2126    안보인다.. 워독 19-06-14 1200
2125 일본 여성? poopo 19-06-12 1266
2124 돌아온 김연아, 여전한 복근~!!! 연합뉴스 19-06-07 1423
2123 비료 / 원소의 길항작용과 상승작용 문화선 19-06-07 1277
2122 추신수, 아시아 선수 최초 메이저리그 통산 200번째 홈런 연합뉴스 19-06-05 1199
2121 “BTS 좋아 한글까지 배웠어요” 문화일보 19-06-05 1193
2120 혈액형으로 보는 사람의 성격 유형 하구 19-06-02 1295
2119 생명을 구해준 아우디 황선수 19-05-31 1193
2118 모기가 피 먹으면 Supreme 19-05-30 1214
2117    괜찮습니다. 수혈이 아니므로...ㅎㅎ 성공참됨 19-05-30 1193
2116       무슨 기능이 있지 않을까 싶넹 Z로우니F 19-05-30 1193
2115 고속도로 운행중 돌이 튀어서 전면 유리에 흠집이 생겼습니다 Supreme 19-05-30 1189
2114    상황에 따라 다를듯... 광석 19-05-30 1169
2113 이거... 난센스 퀴즈입니다 ^^ 강상규 19-05-29 1225
2112 러시아에서는 이렇게 합니다. 펀펌 19-05-28 1240
2111 1931년 프리미어 리그 경기결과 펀펌 19-05-28 1131
2110 물고기야 사람이야?...특이한 치아 ‘화제’ 베가스 19-05-26 1230
2109 러시아 유튜버 다샤 타란, 국내 소속사 레인메이커와 전속계약(… 스포츠서울 19-05-23 1529
2108 산다라박, 남다른 비율과 각선미 자랑... 출근길 산다라 19-05-23 1160
2107 인플루언서가 뭐길래...??? moonsu 19-05-21 1152
2106 금가루라도 뿌렸나" 냉면 한 그릇 2만원 아경 19-05-21 1244
2105 [유머] 낚시광의 부인 문화일보 19-05-21 1209
2104 또 묻히는 거냐?? 그림마당 19-05-15 1159
2103 결승선 앞 ‘슈퍼맨 다이빙’으로 1위 화제 문화 19-05-15 1176
2102 멕시코 프로레슬러 `실버 킹` 런던서 경기 도중 사망 MK 19-05-13 1314
 1  2  3  4  5  6  7  8  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