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동로그인

방문객 접속통계
공격적인 찌낚시 다모


'가입인사' 및 이런저런 세상 사는 이야기들 "왁자지껄 사랑방"
일방적 비방,욕설 폄훼 글 은 사전 동의 없이 삭제처리됩니다
  NO 재팬 1년’…서경덕 교수 “韓 네티즌, 이성적으로 잘 대응”
  글쓴이 : GK옞꺊씠     날짜 : 20-06-30 23:31     조회 : 501     트랙백 주소
서경덕 성신여대 교수가 일본의 수출규제에 대응해 우리나라 네티즌들이 자발적인 불매운동을 펼친 지 1년을 맞아 “우리나라 네티즌들이 감정적이지 않고 이성적으로 잘 대응하면서 그 역할이 커졌다”고 진단했다.

서 교수는 1일 사회적관계망서비스(SNS)에 “지난 1년을 되돌아보면, 네티즌들의 불매운동이 일본 여행, 맥주, 자동차 분야 등에서 큰 타격을 입혔지만 반대로 한국 쪽에도 피해가 있었던 것도 사실”이라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그동안 3가지의 변화가 있었다고 소개했다.

우선 일본제품 불매운동에서 민간부문인 네티즌의 역할이 커졌다고 주장했다.

패션브랜드 유니클로 광고와 화장품 기업 DHC의 혐한 방송, APA호텔의 일본군 위안부 부정 책자 객실 비치 등의 논란이 일었을 때도 네티즌들은 감정적이지 않고 이성적으로 대응했다는 것이다.

두 번째로 일본정부는 국제무대에서 ‘한국의 영향력’이 커지는 것을 두려워하고 있다는 것이다.

최근 주요 7개국(G7) 정상회의를 확대해 한국 등 4개국을 넣자는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의 제안에 일본이 한국 참여를 반대한 데다, 한국이 세계무역기구(WTO) 사무총장에 입후보한 것에 딴지를 걸고 있다는 점을 그 사례들로 들었다.

마지막으로 일본의 역사왜곡이 심화하고 있다고 서 교수는 강조했다.

그는 “일본이 2015년 하시마(端島·일명 ‘군함도’) 등 메이지(明治) 산업유산을 유네스코 세계문화유산으로 등재하면서 정보센터를 설치해 강제징용 피해자를 기억하는 조처를 하겠다고 약속했다”며 “그렇지만 최근 도쿄(東京)에 문을 연 군함도 산업유산정보센터에서 조선인 강제징용 피해 자체를 부정하는 증언과 자료를 전시하는 등 역사왜곡을 자행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 연합뉴스>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연합뉴스TV 바로가기  클릭!!!!!

코멘트입력

게시물 2,309건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고등어 꽁치 오징어 미끼 입하 해원 21-09-14 15242
2219 육상여신’ 알리샤 슈미트, 세계에서 가장 섹시한 [OSEN] 20-08-14 673
2218 레깅스 시대 써머 페스티벌 잭시믹스 20-08-13 600
2217 치마가 불편한 홍진영 삤嫄곗꽌 20-08-13 800
2216 한국 축구의 변화. 븘씪鍮꾧 20-08-13 577
2215 원거리 우산 펀펌 20-08-08 583
2214 할리우드 최고 배우 메릴 스트립의 삶 쏘팔 20-08-08 581
2213 큐티섹시’ 미스맥심 콘테스트 2라운드 (1) 소구라 20-08-01 771
2212 실종된 14세 소년, 4.7m짜리 악어 뱃속서 확인돼 옐로테일 20-08-01 564
2211 '미스맥심' 한지나, 비키니 화보 타임라인 20-07-31 841
2210 '자기 관리 여왕' 메시 아내, 완벽 비키니 몸매 외신… 블레이드 20-07-30 551
2209 반말 고만킹 20-07-29 581
2208 명언 고만킹 20-07-29 575
2207 홍콩명품레플리카 포차 20-07-24 589
2206 박원순, 여직원에 “사귀는 사람 있냐”… 논란됐던 방송.. 기운미 20-07-19 557
2205 스압) 재석이형 진짜 장난인줄 아나? (1) 방콕조사 20-07-15 549
2204 악어도 황당 멍멍스타 20-07-15 548
2203 어설픈 잔머리 멍멍스타 20-07-13 566
2202 서큐버스 肄붾낯 20-07-10 559
2201 뒤에서 보는 심으뜸 트레이너 힙 안성주민 20-07-09 584
2200 후방주의 흔한 게임 코스프레 옷 제작 방콕조사 20-07-08 583
2199 집에 가족이 있어도 외롭다는 장신영 안성주민 20-07-08 582
2198 메이드복 입고 춤추는 BJ영실이 媛뺣궓쑀吏 20-07-08 577
2197 학창시절 10대1 버텼다는 김동현 안성주민 20-07-07 557
2196 학교 폭력 실태 안성주민 20-07-06 545
2195 전세계 경이로운 풍경 사진들 방콕조사 20-07-02 541
2194 허각, 30kg 감량 성공 "갑상선암 극복 방콕조사 20-07-01 512
2193 람보르기니 사진 42장 源以쁺 20-06-30 582
2192 김연아2020서머화보 안성주민 20-06-30 505
2191 NO 재팬 1년’…서경덕 교수 “韓 네티즌, 이성적으로 잘 대응” GK옞꺊씠 20-06-30 502
2190 그건 쟤들도 못먹을텐데요.. 嫄닿렇젅씠釉… 20-06-30 506
 1  2  3  4  5  6  7  8  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