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동로그인

방문객 접속통계
공격적인 찌낚시 다모


'가입인사' 및 이런저런 세상 사는 이야기들 "왁자지껄 사랑방"
일방적 비방,욕설 폄훼 글 은 사전 동의 없이 삭제처리됩니다
  [영상] 해변서 요가하던 여성, 이구아나 습격 '날벼락'
  글쓴이 : 낚시동맹     날짜 : 21-08-24 17:10     조회 : 267     트랙백 주소

💟  

[트위터 캡처]

[헤럴드경제=천예선 기자] 중남미 쿠바의 북동쪽 카리브해에 있는 바하마 해변에서 요가를 즐기던 여성이 이구아나에 손가락이 물린 사고가 발생했다.

미국 매체 래디바이블에 따르면, 700개 섬으로 이루어진 바하마의 한 휴양지 해변에서 요가를 하던 요가강사가 모래 위 이구아나로부터 습격을 받았다.

[트위터 캡처]

지난 21일 트위터에 올라온 영상에 따르면, 핑크색 비키니를 입은 한 여성이 손과 발을 반대쪽으로 쭉 뻗는 일명 '와일드 씽(wild thing)'이라는 고난도 요가 자세를 취하고 있다. 그러던 중 해변 위 이구아나 한 마리가 여성에 접근하더니 가볍게 점프하며 여성의 왼손을 급작스럽게 물어 뜯었다.

깜짝 놀란 여성은 비명을 지르며 주저 앉았고, 오른손으로는 모래를 한움큼 움켜 던지며 이구아나에 욕설을 퍼부었다. 이구아나는 모래 세례를 맞자 줄행랑치며 자리를 피했다.

여성은 이구아나에 물려 출혈이 있었지만 손가락은 무사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 여성은 해당 영상 댓글에 "이구아나가 눈에 보이지 않았냐"는 질문을 받자, "해변엔 이구아나가 많았다"며 "사람들이 먹이를 주면 받아 먹었다"고 말했다.

이 영상은 게시 이틀 만인 23일 현재 조회수 350만회를 돌파했다.

[트위터 캡처]

이구아나는 주로 중남미와 카리브해 지역에 서식하는 파충류과 동물이다. 톱니처럼 날카로운 이빨로 사람의 손가락과 발목, 손목, 얼굴 등에 중상을 입히는 경우도 적지 않다고 전문가들은 경고한다.

만약 이구아나에 물리게 되면 따뜻한 물과 비누로 씻어 살균 소독을 한 후 항생제 연고를 바르고 2~3일 상처를 보호해야 한다. 상처가 깊을 경우 의사의 진료를 받을 것을 권하고 있다.

해당 영상을 본 네티즌들은 "이구아나가 저렇게 공격적일 줄 몰랐다", "인간이 먹이를 주니까 이런 일이 벌어진 거다", "근처 친구들은 왜 알려주지 않았을까" 등의 반응을 보였다.

cheon@heraldcorp.com

기후위기시계

 

 

ELINE & REJOINS PARIS CLIMATE AGREEMENT | ELECTRIC CAR BATTERIES WITH FIVE-MINUTE CHARGING TIMES PRODUCED |


코멘트입력

게시물 2,303건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고등어 꽁치 오징어 미끼 입하 해원 21-09-14 4735
2303 “김건희 ‘내가 정권 잡으면 무사하지 못할 것’ 발언” (2) 박준성 22-01-16 24
2302 ‘같은 사람 맞아?’…이용식 딸 40㎏ 감량 화제 리차드최 22-01-16 17
2301 홍준표, 침묵 선언 “오불관언…제 의견은 3월9일까지 없다” 강준수 22-01-16 14
2300 덴마크 다이어트란? 임지호 22-01-16 14
2299 비트코인 3만달러 붕괴 각오해야" 오지명 22-01-16 13
2298 서울시,동부간선도로 램프신설 박준성 22-01-16 11
2297 “안 만나주면 성관계 폭로” 유부녀인 직장동료 협박 유경식 22-01-16 14
2296 북한 미사일 발사가 심상치 않습니다. 박준성 22-01-13 16
2295 유튜브 조회수 나오게할려고 이런것 까지 은영 22-01-13 16
2294 카이스트 들어가면 취업은 어디로? 영호 22-01-13 16
2293 ‘돌싱글즈2’ 김은영, 알고보니 글래머…♥이창수 부럽네 김강수 22-01-06 37
2292 86세 현미, 띠동갑 연하와 연애…“에너지가 생겨” 김영호 22-01-06 28
2291 전소민, 영혼까지 끌어 모은 볼륨…유교걸 오나라도 “코피 터진… 김성준 22-01-06 27
2290 인터넷유머-부부의 변심 김유호 22-01-06 25
2289 얼어붙은 북한강··· 눈과 바람이 만든 호랑이 무늬? 리차드최 22-01-06 22
2288 ‘천상의 커튼’ 오로라, 밤에만 나타난다고? 임지호 22-01-06 26
2287 ‘눈 구경갔다가’ 폭설에 고립… 22명 시신 수습 오지명 22-01-06 28
2286 촉법소년법 개정가능한가요? 김정호 22-01-06 28
2285 2022년도 주목할 천문현상 강준수 22-01-06 28
2284 아름다운 미모 블랙핑크 리사 문지유 21-12-22 63
2283 겨울철 별미, 방어와 부시리의 차이 / 5가지 구분방법 영준 21-12-22 57
2282 감사원에서 발표했네요 유승준 21-12-22 58
2281 55세 이경실, 할머니 된다 김진수 21-12-22 52
2280 우리가 잊고지낸것들에 대하여 오지명 21-12-22 42
2279 새해에 바뀌는것들 임지호 21-12-22 50
2278 (경향신문) 김용민의 그림마당 리차드최 21-12-22 51
2277 대선 두 달 ‘발달장애인도 대통령 뽑고싶다’ 박준성 21-12-22 51
2276 암보험 준비전 확인내용 현대해상 21-12-22 49
2275 한국계 3세 여대생 '미스아메리카' 100주년 대회서 왕… 연합뉴스 21-12-19 56
2274 질문 드립니다 (1) 쏘아 21-11-20 146
 1  2  3  4  5  6  7  8  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