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동로그인

방문객 접속통계
공격적인 찌낚시 다모


'가입인사' 및 이런저런 세상 사는 이야기들 "왁자지껄 사랑방"
일방적 비방,욕설 폄훼 글 은 사전 동의 없이 삭제처리됩니다
  즐기는 득점왕 손흥민, 캡틴 무게를 더하다 [SQ초점]
  글쓴이 : 마진거래     날짜 : 22-05-24 14:46     조회 : 439     트랙백 주소

스포츠Q(큐)

 

[파주=스포츠Q(큐) 안호근 기자] 아시아 첫 유럽 5대 리그 득점왕에 오른 손흥민(30). 토트넘 홋스퍼에서와는 자신에게 쏠리는 기대감의 차원이 다르다. 상대팀 입장에선 ‘손흥민 원맨팀’으로 평가하더라도 이상할 게 없을 정도다.

득점왕은 잊었다. 다음달 예정된 축구 국가대표 친선경기 4연전을 앞두고 30일 경기도 파주 축구국가대표트레이닝센터(NFC)에 입소한 손흥민은 취재진과 만나 “득점왕은 소속팀에서 한 것”이라며 “대표팀에선 다른 역할이 있으니 더 잘해야 한다”고 밝혔다.

국제축구연맹(FIFA, 피파) 랭킹 1위 브라질(2일)을 비롯해 칠레(6일), 파라과이(10일), 이집트(14일)와 연이은 모의고사을 앞둔 손흥민은 EPL 득점왕이 아닌 태극전사 ‘캡틴’으로서 새로운 마음가짐을 다졌다.


출처 : 스포츠Q(큐)(http://www.sportsq.co.kr)
30일 축구 대표팀 소집 훈련을 위해 파주 NFC에 입소한 손흥민이 취재진과 인터뷰를 하고 있다. [사진=대한축구협회 제공]
 

페널티킥 하나 없이 필드골(23골)로만 득점왕에 오른 손흥민의 위상이 하늘을 찌르고 있다. 매 시즌 발전된 면모를 보였으나 이번엔 유독 커다란 성과를 들고 금의환향했고 인천국제공항에서부터 그 열기는 이전과는 사뭇 남달랐다.

이날 파주 NFC에선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창궐 이후론 처음으로 오픈트레이닝 행사가 열렸다. 300여 팬들이 파주 NFC를 찾았고 그 중 대다수는 손흥민의 일거수일투족을 눈에 담기 위해 먼 발걸음을 했다.

그러나 당사자는 가장 담담했다. 늘 그랬듯 대표팀에선 또 다른 손흥민으로 변신해 있었다. 그는 “항상 대표팀에 들어오면 똑같은 마음이다. 많은 책임감을 갖고 들어온다”며 “득점왕은 소속팀에서 한 것이다. 대표팀에선 다른 역할이 있으니 더 잘해야 한다”고 말했다.

이번 2022 카타르 월드컵은 기후 문제로 이례적으로 11월에 열린다. 늘 유럽 리그를 마친 뒤 급하게 팀을 꾸려 월드컵에 나서야 했던 때와는 분명 다르다. 여유롭게 6월에 소집을 해 강한 상대를 만나 4연전을 치르게 됐다. 결과를 떠나 매우 값진 자산이 될 수 있다.

캡틴 손흥민의 만족감도 컸다. 그는 “나도 4연전은 처음인데 상당히 많은 준비를 할 수 있는 기회다. 좋은 스파링 상대와 좋은 팀을 만나게 됐다”며 “흔히 있는 기회가 아니니 두려움 없이 잘 부딪혔으면 좋겠다. 우리는 충분히 할 수 있는 팀”이라고 자신했다.

그럼에도 득점왕에 오른 것은 분명히 커다란 자산이다. 대표팀 선수들에게도 큰 자부심과 함께 세계 강호들을 만나도 기죽지 않을 수 있는 소득이라고 평가할 수 있다. 


이날 오픈트레이닝엔 300여 팬 중 대부분이 손흥민을 보기 위해 먼 걸음을 했다. [사진=대한축구협회 제공]
 

손흥민은 한층 여유가 붙었다. “득점왕 이후 자신감이 올라 왔다기보다는 즐기고 있다. 이번 평가전도 마찬가지다. 좋은 상대, 강한 상대랑 붙으니 결과는 크게 중요하지 않다”는 그는 “팬들은 우리가 많은 골을 넣고 이기길 바라겠지만 항상 우리가 원하는 경기를 할 수는 없다. 잘못된 경기, 좋은 경기를 하지 못해도 많이 배우는 것이 중요하다. 지금 당장이 아니라 월드컵 본선까지 바라보면서 완벽한 팀을 만들겠다”고 다짐했다.

들뜨지 않아 오히려 기대감을 자아낸다. 누구보다 냉정해야 하는 주장의 무게를 안고 있고 해줘야 할 몫이 큰 에이스다. 달라진 게 전혀 없다는 그는 강호들과 마주할 4연전에 대한 기대가 남달랐다.

“매 경기 다 기대된다. 오랜만에 한국에서 경기를 하는데 많은 부분을 개선해야 한다”고 말했다. 그동안 지겹도록 맞붙었던 아시아 팀들과는 분명히 다를 수밖에 없다. 개인 기술부터 뛰어난 체격 조건, 압박과 킥 능력 등까지 모든 면에서 아시아권 국가와는 다를 수밖에 없다. 


손흥민은 “우리를 상대로 밀집 수비하는 팀들이 많았는데 월드컵 본선에서는 그러지 않을 수 있다. 좀 더 세밀한 플레이, 약속된 플레이로 경기를 풀어나가겠다”며 “훈련하면서 많이 맞춰나가려고 한다. 대표팀은 늘 준비할 시간이 짧았지만 이번엔 긴 소집이다. 그 시간 동안 많은 것을 시도하고 개선할 부분을 찾겠다”고 말했다.

이날 첫 손발을 맞춘 대표팀은 이틀간 훈련을 가진 뒤 다음달 2일 오후 8시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 세계 최강 브라질을 상대한다. 프랑스 리그앙 최고 선수 네이마르(파리생제르맹)와 손흥민이 펼칠 자존심 대결로도 큰 관심을 불러 일으킨다.

도전과 열정, 위로와 영감 그리고 스포츠큐(Q)

출처 : 스포츠Q(큐)(http://www.sportsq.co.kr)


코멘트입력

게시물 2,332건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고등어 꽁치 오징어 미끼 입하 해원 21-09-14 27631
2332 ‘거리서 춤추면 중형’… SNS에 춤 영상 올린 커플 ‘징역 10년… 이아름 23-01-30 9
2331 다가오는 입춘!!!! 자동차보험료비… 23-01-27 13
2330 실외기에 노상방뇨한 男…“오줌냄새 진동” 제보 [영상] [출처]… adasd 23-01-18 19
2329 상동 센터 가든필라테스는 sdv 23-01-09 33
2328 어느 유부녀의 흔하지 않은 생활 공유합니다​ 이준 22-12-15 126
2327 “소가 소를 먹고 있다” 한우값 폭락에 농가 ‘초비상’ jjj 22-12-15 103
2326 "부부는 한침대서 자야하는데"…남편 "동침 원해" 호소 dsds 22-12-03 143
2325 의외로 잘 주는 유부녀 많습니다 노재성 22-11-26 160
2324 '죽으란 건가? klupluyep 22-11-21 165
2323 꿀팁 일반인 쉽게 따먹는 방법 김도영 22-11-14 166
2322 엠마 승소, 전속계약 해지 소송 이겼다 [M+이슈] 김산도 22-11-10 171
2321 김세정, 날렵한 예쁨+시크 눈빛 [M+★SNS] 김구진 22-11-09 191
2320 아이유, 완벽 어깨라인+매혹 비주얼 ‘심쿵’[M+★SNS] bwn826@mars.doy… 22-11-08 172
2319 그동안 꽁'떡 어플이랑 채팅사이트 여러개 쓰면서.. 김산식 22-11-07 176
2318 심정지 승객 살린 '퇴근길 천사' 김숭식 22-11-07 171
2317 ‘7년 만 완전체’ 카라, October 22-11-01 176
2316 19금 성인정보 2개 후기 ㅎㅎ 구리구리지 22-10-01 290
2315 하.. 심심하다 jokertwo 22-09-20 279
2314 알다가도 모를 바닷물 구리구리지 22-08-12 361
2313 돼지새끼 헛소리, 코로나 완전박멸 성공??? (1) 문화일보 22-08-11 350
2312 새 확진자 경남 586명, 부산 3586명 구리구리지 22-08-05 325
2311 [포토뉴스]거인이 드릴로 뚫었나?...칠레에 초대형 싱크홀 장리온 22-07-22 371
2310 신한울 3·4호기 건설 확정… 원전 발전비중 30%로 확대 문화일보 22-07-05 371
2309 물고기 눈동자를 접사 렌즈로 보면? 코인팡24 22-06-30 404
2308 코끼리 마늘 판매 너울 22-06-23 423
2307 장원영, 18세의 선명한 복근…말라도 선명하네 김지선 22-06-08 448
2306 즐기는 득점왕 손흥민, 캡틴 무게를 더하다 [SQ초점] 마진거래 22-05-24 440
2305 3㎞ 단위 관측… “날씨예보 16배 상세하게” 이인로 22-05-12 461
2304 “이 집안 죽이기로 마음먹었구나” regular5 22-04-22 508
2303 중국, 추락 여객기 조종석 음성 분석 개시…수직추락 이유 밝혀… thursday 22-03-24 581
 1  2  3  4  5  6  7  8  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