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동로그인

방문객 접속통계
공격적인 찌낚시 다모

김용화 프로와 함께하는 거제권 조황속보!! 가이드 선장 조황은 오른쪽 메뉴를 클릭!!
본 게시판의 목적과 관계없는 글을 높은 조회율을 이유로 올릴 경우 삭제 조치합니다

  1m 24cm 홍도 부시리 선상 대물
  글쓴이 : 거제깜상     날짜 : 15-04-06 18:54     조회 : 4088     트랙백 주소
 
 120cm 를 확실히 넘어서는 대물 부시리 2마리 수확 했습니다.
 
대부분의 사람들에게 입질이 들어왔지만 말도 안되게 터져버리고 정작 올라온놈은
제가올려낸 이 두마리 입니다.
대물 부시리 낚시 경험이 많지않은 사람들은 제 기준으로 볼때 채비가 너무 약하기 때문입니다.
 
보통, 8호 원줄에 10호 목줄로 시도하며, 채비 약함을 경고해주어도 믿어지지 않아합니다
자신의 생각에는 "이런 채비로 못올릴 고기가 없다" 는 근거 부족한 확신 때문인듯 합니다.
일단 경험해 보면 이정도 채비는 아예 상대가 되지 않는다는걸 알게 되지만 고기는 모두
순식간에 채비를 터트리고 달아난 뒤라 빈손으로 발길을 돌려야 합니다.
 
두번 입질에 두번 다 올린 제 채비는 원줄 16호, 목줄 20호 였습니다.
무식한 채비라고 생각하시기 전에 출조때 마다 웬만하면 한두마리 걸어 낼수있었던
결과로 과정을 대답하고 싶다는..  
 
 
 
물칸에 살려 두었다가 출발직전 피를 제거하고, 빠르게 달려 거의 살아있는 채로 신속하게 태조캠프로 운반 되었습니다.
30명이 먹고 남을 정도였는데, 대가리를 비롯한 몸통 토막은 캠프에 보관중입니다.
 다음에 해담 번개때 사용할 계획이라고 하네요.
 
 
 
소위 배폭 이라는 부위입니다
기름기가 많고 고소하며, 오메가3 와 DHA 성분이 그득하여 두뇌 발달과 노화방지에 탁월하다는 황금 부위죠.
접시로 6개가 나와 원 없이 먹고도 남았습니다.
 
 
 
 
 
포를 떠낸 등뼈과 옆구리살 가시있는 중앙부를 잘라내어 조림을 했는데 담백한 맛이 참 좋았습니다.
 
 
 
 
 느닷없는 연락에도 불구하고 일사분란하게 모여주신 내꼬얌님,  배콰점님 가족, 주연님가족, 미운오리님가족, 남정바리, 악동대장 해마님, 허득메구, 성진님 고생하신 해원님 외 모든분들께 감사드립니다.    -신나는 낚시정보 사이트 태조, "해담" 거제깜상-
 
 
 
 
 

왕초보   15-04-08 16:24
부시리 무서워...축하드립니다.
악동   15-04-08 18:30
배폭 부위는 정말 잊을 수가 없습니다. 너무 맛있었습니다. 깜상님 정말 감사합니다~~~
derrick   15-04-10 07:30
종춘씨  정말  대단합니다
부시리는 무조건 강한채비로 중무장하여 도전 해야 겠네요.
마녀사냥   15-04-10 09:48
원줄이 16호라면.. 릴에 감는줄이져????
감기나요???  안감기고 풀어질것 같은데..
     
해마   15-04-11 13:47
제 생각에도 찌낚시용 작은 릴 에는 안감기고 풀어질것 같습니다
그러나 저정도 고기를 잡으려는 사람이 소형 릴에 굵은줄을 감지 않을것 같군요.
직접 감아보시면, 제대로 감기는 크기의 릴이 있을겁니다. 
그 릴에 감으시면 되지 않을까요?
꼬붕   15-04-21 10:53
예전 스타킹에서 방어회 특집인가를 볼때 배꼽살이라는걸 보면서 침을 질질 흘린적이 있는데 그게 배폭부분이랑 비슷하게 생겼네요..  너무 먹고 싶네요~ 한번더 이런 기회가 있을지 ^^
skymate   15-04-23 10:52
찜?? 조림인가요?
서양요리처럼 보이네요 ^^
코멘트입력

게시물 1,752건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온누리, 거제사랑 상품권 사용안내. 해원 14-09-05 54585
스마트폰으로 태조사이트 들여다 보기!! (4) 태조FC 13-01-25 65545
태조낚시 오시는길 (1) 태조FC 13-01-03 72369
1602 매물도 미녀3총사?와에 만남....^^ (16) 남정바리 15-08-16 3058
1601 장승포 해안도로 참돔낚시 (10) 성봉제 15-08-15 2997
1600 입추 지나고 좀 시원해진 방파제, 숭어와 손님 고기 (36) 변산바람꽃 15-08-11 4087
1599 반가운 해담횐님들과 번개출조!! (15) 남정바리 15-08-10 2663
1598 바다속은 시원(?), 방파제는 지글지글 (31) 변산바람꽃 15-08-09 3330
1597 더워도 너무 더운 방파제 숭어 입질 왕성, 벵에돔 저조. 월, 수… (40) 변산바람꽃 15-08-02 3430
1596 숭어와 고등어 새끼들의 잔치 (26) 바람꽃 15-07-27 4405
1595 황포 방파제 풀치, 살감시, 갑오징어 등.. (8) 우동우 15-07-25 4119
1594 김밥만 잘 먹고 놀다 왔습니다. 수요일 활성도 ! (28) 변산바람꽃 15-07-19 3588
1593 짬 낚시로 즐기는 손맛과 눈맛 (71) 변산바람꽃 15-07-15 4699
1592 장마가 실감나는 방파제 (32) 변산바람꽃 15-07-12 3721
1591 느태방파제 조황 (6) 오늘메 15-07-07 3493
1590 낚시가 즐거운 주말 방파제 (30) 변산바람꽃 15-07-06 3704
1589 덕포 방파제 오징어 문어낚시 (5) 장용득 15-07-05 4739
1588 파랑포 벵에돔낚시 (5) 임영천 15-07-03 2710
1587 비가 와도 즐거운 낚시(토, 일) (32) 변산바람꽃 15-06-29 3696
1586 덕포권 "석산" 갯바위 도보 포인트 (10) 해마 15-06-28 3467
1585 다양한 어종에 입질로 즐거워지는 매물도..... (11) 남정바리 15-06-24 2974
1584 때가 맞아야 손맛을 허용하는 방파제, 화요일 퇴근 후 즐기는 낚… (28) 변산바람꽃 15-06-21 3775
1583 남풍이 불어오니 참돔들도 기지개를 폅니다. (12) 남정바리 15-06-12 3024
1582 물도 차갑고 방파제도 추운 주말 (26) 변산바람꽃 15-06-08 3812
1581 일행과 함께 즐긴 수요일 오후 (24) 변산바람꽃 15-06-04 5292
1580 학동 첫 손맛 (6) sam10z 15-06-02 2821
1579 구조라도 벵에 나오네요 (5) 아빙 15-06-01 2593
1578 목, 금, 토, 일요일 짬짬이 낚시 다녀왔습니다. (27) 변산바람꽃 15-05-31 3796
1577 방파제 벵에돔은 외출 중입니다. 수요일 짬 낚시 (27) 변산바람꽃 15-05-26 4745
1576 연휴!!꾼들로 붐비는 매물도.... (7) 남정바리 15-05-24 2677
1575 주말 방파제 벵에돔과 자리돔 (34) 변산바람꽃 15-05-17 4559
1574 주말 벵에돔 낚시 (5) 해마 15-05-17 2909
1573 벵에돔 만나기 힘든 날 (24) 변산바람꽃 15-05-11 3505
 1  2  3  4  5  6  7  8  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