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동로그인

방문객 접속통계
공격적인 찌낚시 다모

김용화 프로와 함께하는 거제권 조황속보!! 가이드 선장 조황은 오른쪽 메뉴를 클릭!!
본 게시판의 목적과 관계없는 글을 높은 조회율을 이유로 올릴 경우 삭제 조치합니다

  폭염 속 벵에돔 한 마리에 손님 고기 몇 마리
  글쓴이 : 변산바람꽃     날짜 : 18-08-02 00:03     조회 : 1230     트랙백 주소
2018.8.1. 수요일. 12물

끝이 보이지 않는 폭염이지만 바다로 향하는 발길은 멈출 수가 없습니다. (서울 39도)
10시경 방파제에 도착하니 몇몇 꾼들은 이미 자리를 지키고 있습니다.
한 자리 잡아볼까 했더니 세 명이 들채망도 없는 뜰채 대와 낚싯대를 세워 놓고 자리를 주지 않는다.
늦게 온 자의 슬픔입니다.


사진상으로는 잘 보이지 않으나 지세포 바다 외항에는 적조가 밀려왔습니다.
폭염이 바다를 달구니 바다가 붉은 피를 흘리나 봅니다.
벵에돔은 잠깐 모습을 보였지만 입질을 거의 하지 않았습니다.
한참을 헤매다 쓸만한 벵에돔 한 마리 올렸습니다. 오늘 이쪽에서 올라온 최대어였습니다.
새벽부터 자리를 잡은 꾼들은 종일 꽝하고 5시경 철수를 했습니다.
벵에돔 낚시 중 엄청난 힘을 지닌 고기를 한 마리 걸었는데 그냥 빠졌습니다.
지금도 어떤 고기였는지 궁금합니다. 숭어 입질 네 번 만에 한 마리 올렸습니다.
오늘은 손님 고기들이 깜짝 놀라게 했습니다. 전갱이 한 마리도 못 잡았습니다.
모든 고기가 다 빵가루 미끼에 반응하였습니다.



작은 감성돔은 너무 말라서 불쌍한 생각이 들어서 방생했습니다.




거제아쥠   18-08-02 00:03
마지막 고기가 첨보는 데요 이름이 ???
     
바람꽃   18-08-09 01:23
독가시치입니다.
해마   18-08-02 00:03
수온이 높은 계절에는 감성돔 도 빵가루 미끼에 적극 반응 하더군요. 
벵에돔 채비로 감성돔을 낚아 내시다니... 화이팅~!!
     
바람꽃   18-08-09 01:24
감성돔이 아마 제 정신이 아닌가 봅니다.
나민돌   18-08-02 00:03
숭어 옆에 황줄깜정이라는 고기 맞나여??
     
바람꽃   18-08-09 01:24
독가시치입니다.
INSIDE   18-08-02 00:03
날도 뜨거운데 벌써 감성돔이 보이다니... 헐...
     
바람꽃   18-08-09 01:25
해안도로 가면 이 시즌에 감성돔 잘 올라오는 곳이 있습니다. 4자. 5자.
지난해 보었습니다.
다마스   18-08-02 00:03
갑자기 적조가 뭥미?
몇년동안 적조 없었는디  왠일이래유?
     
바람꽃   18-08-09 01:26
최근에 적조가 사라진 걸로 알고 있습니다.
꼴방이   18-08-02 00:03
헉, 31cm감성돔을 작다고 놓아주시다니 도대체...
제가 잘못 읽은건 아니져?
     
바람꽃   18-08-09 01:26
작아서 놓아 준 것이 아니라 너무 말라서 불상해서 놓아주었습니다.
세현맘   18-08-02 00:03
그림이 안보여요 ㅜㅜ
     
바람꽃   18-08-09 01:27
as가필요할 것 같습니다.
밀개맨   18-08-07 14:45
마지막 고기는 독가시치 같군요...
맛있는 생선이지만 조심히 다뤄야 하는 생선입니다.
     
바람꽃   18-08-09 01:27
맞습니다.
독도 위험하지만, 상하면 냄새도 심합니다. 미리 내장을 제거 하는 것이 좋습니다.
세현맘   18-08-08 18:59
그림 보이네요 ^^
독가시치 먹으면 위험한 가요?? 
복어 같은 거겠죠?
     
바람꽃   18-08-09 01:29
구이나 회 되는 걸로 알고 있습니다.
지느러미에 찔리지만 않으면 문제 없는 걸로 알고 있습니다.
          
할러데이   18-08-09 07:49
모든 독들이 생명을 위협 하는것은 아니고 그냥 통증만 유발하는 경우도 있는데
대부분의 물고기 독들이 그러함. 
쑤기미 같은 고기에 찔리면 "차라리 죽여줘요"  "죽는편이 편하겠어요" 그런 마음이
든다고 하는데 직접 당해본것은 아님.
독가시치 독 역시 통증을 유발하는 독이라고 함. 
그외에 악명높은 고기로는  미역치 와 라이언피시라 불리는 솔배감팽  등 이있음 
것두... 드문것이 아니라 바닷속에 우글거리는 거라 매번 조심해도 미역치 에게는 가끔 찔림... ~

뽈락도 찔리니까 더럽게 아프더라
무료관전   18-08-10 10:55
좋은 타이밍에 고기가 물어줘도 안되는 놈은 안되고... 
역시 실력과 운빨 모두가 필요한 것이다
     
바람꽃   18-12-11 19:34
운이 중요합니다.
감사합니다.
세정호   18-08-11 10:10
바람꽃님의 감성돔을보니 가을이 되었음을 알수 있겠습니다.

낚시를 그만둔 지 오래됐으니 기다리던 가을이 왔다고 득달같이 방파제나 갯가로 달려갈 일은 없지만,
요즘 매일 아침이면 출조 때의 그 가벼운 흥분 못지않게 맘 먼저 달려가는 횟집 수족관 같은 곳이 제게 하나 있습니다.
다만 두렵기는, 고양이가 졸린 눈을 부비는 사이 가을을 훌쩍 다 보내고서 또 아무 것도 잡지 못하면 어쩌나 하는 것이에요.
     
바람꽃   18-12-11 19:36
좋은 포인트를 알고 계신다니 부럽습니다.
넘 늦은 댓글 미안합니다.
남수   18-08-13 12:53
감성돔 철이 되었나봅니다
     
바람꽃   18-12-11 19:37
올가을 낚시 같은 낚시 함 못해보고 그냥 다 지나갔습니다.
dc0303   18-08-15 09:10
감성돔 손맛이 그립습니다요.. 눈팅 하게ㅣ 해주셔서 감사합니다
     
바람꽃   18-12-11 19:37
댓글 감사합니다.
코멘트입력

게시물 1,800건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태조낚시 오시는길 (1) 태조FC 18-07-14 2977
온누리, 거제사랑 상품권 사용안내. 해원 18-07-14 3324
스마트폰으로 태조사이트 들여다 보기!! (3) 태조FC 18-07-14 3329
1800 고기가 들어왔네요^^ (8) 밤좋아 18-12-11 452
1799 파랑포의 감성돔 (4) 권군 18-12-10 263
1798 올해 첫 감성돔 출조에서 본 손맛 (14) 변산바람꽃 18-12-08 490
1797 아지량 뗏마낚시 (2) 다링아 18-12-07 373
1796 다포 마을의 비밀....2 (7) 해마 18-12-05 738
1795 다포 마을의 비밀 (5) 최강 18-12-01 871
1794 고등어 몇 마리지만 바다가 좋아 (15) 변산바람꽃 18-11-26 913
1793 바람밭의 구멍치기 (5) 도이궁 18-11-22 517
1792 장승포 해안도로 벵에돔 (13) 해마 18-11-20 577
1791 호래기야 아직 머무르고 있었나?? (8) 뷔페레 18-11-08 811
1790 옆에선 벵에대박 우리는 노래미만... ㅜㅜ (7) 은민철 18-11-01 850
1789 파랑포 방파제 (9) 해원 18-10-30 831
1788 10월의 주말, 일요일 도보낚시 조황~! (11) 해마 18-10-15 1062
1787 느태방파제 벵에돔 (8) 해마 18-10-08 877
1786 바람불고 너울파도가 무서운 갯바위 (34) 변산바람꽃 18-10-02 1214
1785 덕포 방파제 짬 낚시㏘ (6) 왕초보 18-09-26 1064
1784 도보 포인트 별별 낚시 (10) 해마 18-09-20 1095
1783 양화 도보포인트 돌돔낚시 (12) 해마 18-09-04 1621
1782 매물도 부시리에게 12대2로 참패!! (22) 남정바리 18-09-01 1229
1781 파랑포 방파제 고등어 갈치 올라옵니다 (2) 타진 18-08-27 988
1780 칠천도 다리 밑 숭어낚시 (2) 월디콩 18-08-26 884
1779 장승포 방파제 풀치낚시 왔어용~~~~ (4) 정유나 18-08-21 1091
1778 소매물도 촛대바위에서 부시리와 맞장한판!! (16) 남정바리00드림… 18-08-11 1107
1777 거의 주의보 수준이었지만 너무도 아름다운 거제바다 & 벵에돔 (12) 해마 18-08-08 976
1776 폭염 속 벵에돔 한 마리에 손님 고기 몇 마리 (27) 변산바람꽃 18-08-02 1231
1775 모처럼 느껴본 벵에돔 손맛 (12) 변산바람꽃 18-07-29 1028
1774 반가운 조우님과 즐겁게 다녀온 부시리낚시!! (15) 남정바리 18-07-21 984
1773 그냥 나가본 바닷가 (4) 오컵의면도날 18-07-15 815
1772 태조낚시 오시는길 (1) 태조FC 18-07-14 2977
1771 온누리, 거제사랑 상품권 사용안내. 해원 18-07-14 3324
 1  2  3  4  5  6  7  8  9  10